가천대 로고

가천뉴스

  • 홈으로
  • > 커뮤니티
  • > 열린캠퍼스
  • > 가천뉴스
상세보기
제목 [보도자료]가천대·성남시, ‘청년전공 살리기 프로젝트’ 협약
작성자 홍보실 조회수 181
작성일 2019-08-13 15:24:48
첨부파일

가천대·성남시, ‘청년전공 살리기 프로젝트’  협약
학생 전공 맞게 기업과 매칭, 실무능력 향상

 

 

  


  가천대학교(총장 이길여)가 13일 성남시(시장 은수미)와 성남형 일자리 창출을 위한 ‘청년 전공살리기 프로젝트’ 사업 업무협약식을 대학 비전타워 중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번 협약은 가천대 재학생들과 성남시 관내 기업을 매칭해 학생들에게 전공과 맞는 실무경험을 제공, 구직 희망분야에 대한 취업 통로를 확대하고 청년들을 실무능력과 전문성을 갖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맺어졌다.

 

 이를 위해 프로젝트 참여 학생 18명을 선발하고 학생에게 맞는 기업을 발굴, 매칭한다. 선발된 학생들은 오는 9월부터 12월까지 4개월간 현장에서 실무 역량을 쌓는다. 가천대는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해 실습을 마치면 12학점을 인정해 줄 계획이며 장학금도 지원한다. 성남시는 실습생 월 임금의 90%를 지원한다.   

 

 가천대는 지난 2015년 고용노동부 IPP(기업연계형 장기현장실습) 일학습병행제 사업,  대학일자리센터 사업에 선정됐으며 올해 경기도형 대학생 취업브리지 사업에도 선정돼 취업인프라를 완벽하게 구축했으며 다양한 현장실습 및 개인별 맞춤형 진로취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장현자 성남시 복지국장은 “청년실업문제 해결과 맞춤형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면서 “이번 현장실습 결과를 분석해 질적 향상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진수 대학일자리센터장(취업진로처장)은 “청년전공 살리기 프로젝트는 학생들이 전공 관련 직무경험을 쌓고 취업경쟁력을 키우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이 대학과 지역기업이 상생하는 대표 사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