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로고

가천뉴스

  • 홈으로
  • > 커뮤니티
  • > 열린캠퍼스
  • > 가천뉴스
상세보기
제목 [보도자료]가천대, 교육부 ‘잘 가르치는 대학’ 최우수 사례 선정
작성자 홍보실 조회수 744
작성일 2019-01-30 14:28:44
첨부파일

가천대, 교육부 ‘잘 가르치는 대학’ 최우수 사례 선정
‘비경계 융합과정’, 융합교육의 대표 모델로 꼽혀

 

  

  

 가천대학교(총장 이길여)가 교육부 2018 대학자율역량강화지원사업(ACE+·잘 가르치는 대학) 우수사례 공모에서 ‘비경계 융합과정 확산: 개방형 융복합 플랫폼(창조융합원) 운영’ 사례가 최우수 사례로 30일 선정됐다.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에서 선정하는 우수사례는 ACE+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전국 29개 대학을 대상으로 교육과정 분야와 교육지원시스템 분야로 나누어 최우수, 우수 프로그램 하나씩 총 4개의 프로그램을 선정한다. 가천대는 교육과정 분야에서 최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가천대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창의적인 융합인재 양성을 위해 다양한 융합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5년 창조융합원을 설립해 비경계 융합과정을 총괄하는 교육 플랫폼으로 활용하고 있다. 창조융합원은 △비경계 융합과정 개발 및 운영 △비경계 융합과정 참여 교수, 전공학생 커뮤니티 △융합캠프, 해커톤 프로젝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비경계 융합전공은 전공간 문턱을 없애고 학문간 협업을 바탕으로 ‘폭 넓고 깊이 있는 전공’을 추구할 수 있도록 신설한 전공과정으로 총 10개 전공에 33개학과가 참여하고 있다. 비경계 융합전공 ‘데이터과학’에는 글로벌경영학과, 금융수학과, 응용통계학과, 산업경영공학과가, ‘화장품공학’에는 화공생명공학과, 생명과학과, 바이오나노학과가 참여해 융합인재를 키우는 방식이다.

 

 이영미 ACE+사업단장(교무처장)은 “가천대는 융합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비경계 융합전공을 신설하고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을 운영해 학생들의 호응을 얻었다”며 “교육부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은 비경계 융합과정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가천대 대표 교육프로그램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목록